Recent Comment

Roy Tanck's Flickr Widget requires Flash Player 9 or better.

Get this widget at roytanck.com
  • 83,368total
  • 0today
  • 0yesterday


모나코 방한 기념 미니 페넌트와 뺏지이다. 아는사람에게 얻었다는. 모나코 방한 매니저로 일한 사람인데..
티켓 구해준다고 했다가 정신없이 일하다 잊어버렸다고 미안하다고 챙겨준거.
모나코 방한 생각보다 가격책정이 높아서 다소 황당했었던. 결국 가격 급하게 내렸더랬지. ㅋ
근데 모나코 경기 일정을 몰라서 결국 TV로 보고 말았지. 텅빈 경기장을 보고 TV로 보고있기 민망하더군..
모나코 이번 방한 실패는 전적으로 터무니 없는 티켓가격이 아닐까 한다. 홈 관중 조차 찾지 않았던..



posted by DollKey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바르샤 내한 경기때 친구가 사다준 엠블럼 뺏지. 이번 내한에서 바르샤가 워낙 한국을 약올려서 그닥 이지만.. 그래도 친구의 정성을 생각해서..ㅋ
앞으로 바르샤는 한국땅 밟기 어렵겠지.. 오고싶어 하지도 않을 것이고. 바르샤가 정말 괴씸한건..중국에서 메시가 45분을 뛰었다는거다.
이건 뭐.. 한국 병신취급한거지. 메시 시즌 준비를 위해 몸상태를 보호하겠다더니.. 중국에서는 45분? 그것도 위약금까지 물을 각오로?
속깊은 사연이야 모르겠지만.. 생각해보건데.. 한국에서 스페인대표 투어명단 문제로 불만을 많이 토로한 과정에서 바르샤 측에서도 기분이 나빴을 것이다.
특히 메시의 경우에는 자신만이 가주는 것만으로도 한국이 성에 차지 않아하니.. 영~~ 기분이 상했을 것이다.
사실 메시만 보는것만으로도 대단한 일이긴 하다. 하지만.. 높은 가격책정에 메시만 보기에는 다소 억울한건 어쩔수 없는것..
이번 투어에서 이리저리 서로에게 감정만 다치고 안좋은 기억으로 남을꺼 생각하니.. 주최측이 원망스러울 뿐이다.
향후 몇년간은 바르샤 볼일 없겠구나.. 그래도 그런식으로 할꺼면 오지마라..
맨유 반만이라도 했으면.. 하지만 맨유도 박지성이 있었기에 그런 성의있는 투어가 가능한건지는 모르겠지만..
레알이나 맨유의 투어 자세를 보면 바르샤는 뭐.. 욕을 날려주고 싶을 정도였으니..
뭐.. 월드컵 우승이라는 변수는 바르샤 측이나 우리측이나 생각못하고 엉성하게 맺은 계획이 문제겠지만..
그런 사소한것 하나를 생각안해보고 계약을 했다는건.. 둘다.. 똑같다는 거다.
이런 축구관련 상품을 소중히 다루는 나로써는 참으로 애정을 가질 수 없는 상황이 원망스러울 뿐이다.

posted by DollKey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대한축구협회 2010년 다이어리가 드디어 도착.ㅋ
저 호랑이의 위엄을 보라.
월드컵에서 다바를 기세가 아닌가?ㅋ




다이어리 뒷면




다이어리를 펼치면 요런저런 사진 수록




다이어리 내용




KFA 정관도 기록되어있고
여러가지 축구관련 정보가 가득




남아공 월드컵, 우에파, 컨퍼터 등 메이저 대회
국가 정보 수록

대한축구협회 다이어리 첨으로 써본다.
ㅋㅎㅎ 기쁘다.
축구 일정도 잘 나와있다.









posted by DollKey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1.12.13 17:22  Addr  Edit/Del  Reply

    대한축구 협회 다이어리 어디서 사야 하나요???





제라드가 표지 장식.
이번호 특별 부록은 챔스
챔스만 따로사도 7천원이 넘는데..완전 환상의 패키지.

이동국, 최강희 감독, 석현준, 마틴욜 인터뷰..
포항 아시아 정복기
K리그 어워즈 등 다양한 기사 수록




제라드 인터뷰.




특별 별책부록 챔피언스리그 공식매거진




책속 부록 이동국, 드로그바 브로마이드.
플레이어 카드




posted by DollKey

댓글을 달아 주세요





포포투 1월호에 토레스가 표지를 장식했다.
토레스의 주근깨가 리얼하게 드러났다.
근데 주근깨가 온 얼굴을 뒤엎는데도 토레스는 왤케 잘생긴건지?
표지 사진 한번 참 감각적으로 잘찍었다 할 정도..
모르는 사람은 그래도 약간 비호감으로 느낄수도 있을꺼 같지만..
또 아는 사람은 토레스 주근깨까지도 사랑하는 사람이 많으니 뭐..
아무렴 어때? 토레슨데.ㅋ




토레스 인터뷰 기사.
"저격수가 돌아왔다"
언능 읽어봐야지!!

토레스 이외에도 아게로, 실바, 파비아누, 홍명보 감독님,
드록바, 설기현, 조콜 인터뷰 기사도 실려있다.

2010 남아공 조별 분석도 실려있고
개스코인 기사도 실려있음.
빨리 읽어야 하는데.. 이렇게 득템의 기쁨만 표출하고 있으니..




요건 별책부록
남아공 축구와 남아공 월드컵 개최 도시를 여행 정보.
남아공은 비록 못가지만..




그리고 요건 책 속 부록
이청용과 아게로 포스터와 선수 카드.
아 진짜 카드 넘흐 조아.
이거 모아서 훗날 내 아들 줘야지.
근데 아들은 언제 낳을까?



posted by DollKey

댓글을 달아 주세요